신용보증기금, 금융공공기관 최초 'DT 연수 프로그램' 실시

- 금융지식과 디지털 기술을 겸비한 인재 양성을 통해 ‘플랫폼 선도기관 도약’ 뒷받침
- 내부 전문가를 활용한 사내 자체 연수와 외부 전문기관 위탁연수의 장점을 살린 투트랙(Two-track) 방식으로 진행

엄지희 기자 승인 2021.04.08 13:47 의견 0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디지털 혁신시대를 선도하는 융합형 인재 양성을 위해 신보 업무에 특화된 ‘DT(Digtal Transfomation) 연수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신보는 올해 시무식에서 ‘플랫폼 선도기관 도약’을 선포하고, 신보가 보유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중소기업의 금융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고객 접근성을 향상할 수 있는 다양한 디지털 업무혁신을 추진하고 있다.

신보는 이번 연수프로그램 도입으로 금융지식과 디지털 기술을 겸비한 Citzen Data Scientist를 양성해 플랫폼 선도기관 도약을 적극 뒷받침 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연수프로그램은 내부 전문가를 활용한 사내 자체 연수와 외부 전문기관 위탁연수의 장점을 살린 투트랙(Two-track) 방식으로 진행된다.

먼저, 금융공공기관 최초로 사내 빅데이터 전문가를 전담교수로 임명해 신보 업무에 특화된 데이터분석과 비즈니스기획 교육을 실시한다.

외부 전문기관을 통한 위탁연수는 최신 트랜드를 학습할 수 있는 장점이 있으나, 교육이 일반적이고 정형화된 사례 위주로 진행돼 교육내용과 업무의 연계성이 적은 한계가 있었다.

신보는 자체 연수 과정을 실무 데이터 활용과 실습 중심으로 편성해 교육내용을 업무에 직접 활용할 수 있게 하는 한편, 사내 전산프로그램을 직접 코딩하는 교육과정을 통해 직원들이 담당 업무의 전산화 과정을 이해하고, IT적성을 탐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외부 전문기관 위탁 연수는 최신 트랜드 학습과 고급 전문 기술과정 위주로 강화한다.

정책 및 경영과학 중심의 기존 전문 위탁연수에 데이터 사이언스 학위과정을 추가하는 한편, 한국금융연수원의 금융DT아카데미 과정 참여도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

신보 관계자는 “이번 연수프로그램 도입으로 DT 분야별·수준별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자기주도적 연수체계가 구축되었다”며, “이를 바탕으로 직원들의 디지털 전문역량을 강화하고 디지털 업무혁신을 선도하는 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