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경산역 역전마을 주민 커뮤니티 센터' 개소식 성료

김성현 기자 승인 2021.04.30 20:33 의견 0
경산시 역전마을 주민커뮤니티 센터 개소식 성료(사진=경산시)

29일 경산시는 사정동 일원에서 ‘경산역 역전마을 주민 커뮤니티 센터’ 개소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경산역 역전마을 주민 커뮤니티 센터는 과거 경산역 승무원이 거주하던 관사로 경산시가 관사를 매입하여 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주민을 위한 소통의 공간으로 조성하였다. 주민 커뮤니티 센터는 1층 건물로 경산역 역전마을 현장지원센터, 마을공유 부엌, 교육실, 주민사랑방으로 구성되었다.

올해 3월 준공된 경산역 역전마을 주민 커뮤니티 센터는 개소식을 시작으로 현장지원센터가 입주하여 주민들의 소통 창구로서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또한 뉴딜사업지 내 주민역량강화 사업을 통해 다양한 사회적 경제조직을 발굴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는 경상북도의회 홍정근 의원, 경산시의회 엄정애 의원, 박병호 의원, 황동희 의원 등 외부인사와 경산역 역전마을 주민협의체 오희순 회장, 경산시 건설도시안전국 오세근 국장, 경산시 도시재생지원센터 안진석 센터장, 서부1동 전미경 동장 등 도시재생 뉴딜사업 관계자가 참석했다.

경산역 역전마을 주민협의체 오희순 회장은 “우리 역전마을을 발전시킬 수 있는 원동력은 주민의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가 선행되어야 한다.”며, “역전마을의 앵커시설을 적극 활용한다면,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대한 주민의 참여를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