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중국, 수해로 터진 제방 70여시간 끝에 복구

김선영 기자 승인 2021.07.27 15:16 의견 0
26일 드론으로 촬영한 중국 제방 복구 현장. 폭우의 영향으로 웨이허(衛河)강 허난(河南)성 허비(鶴壁)시 쉰(浚)현 신전(新鎮)진 펑(彭)촌 구간 제방이 터졌다. 70여 시간에 걸친 작업 끝에 구조대는 26일 새벽 2시27분 터진 제방을 복구하는 데 성공했다. [사진=신화통신]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